건강하고 행복한 새로운 밀양 르네상스
 밀양시민체육대회, 밀양 합심(合心) 지역발전 염원
 [2019-10-22 오후 3:34:31]

밀양시는 지난 12일 밀양종합운동장에서 시민 5,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43회 밀양시민체육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도약하는 밀양, 하나로 뭉치자라는 슬로건 아래 펼쳐진 이번 대회는 16개 읍··동 참가선수와 시민 5,000여 명이 함께해 입장식과 체육경기, 화합행사 등을 가져 밀양시가 합심(合心)하는 자리로 거듭났다.

밀양시민체육대회는 격년제로 실시하고 있는데, 이날 행사는 1부 각 읍면동의 개성 넘치고 특색 있는 입장식을 시작으로 퍼포먼스와 이벤트 경기가 진행됐고, 2부 행사는 협동장애물경기, 한궁, 줄다리기, 승부차기, 단체줄넘기, 장애물릴레이 등 체육경기와 화합한마당행사, 행운권 추첨이 이어졌다.

특히, 체육행사 외에도 밀양시민들의 염원을 담은 비행선 퍼포먼스와 다양하고 유쾌한 이벤트 프로그램들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대회의 재미를 더했다.

43회 밀양시민체육대회는 마지막까지 치열한 접전이 이어졌는데, 초동면과 삼문동이 총점 161점으로 동점으로 동점일 경우 종목별 우승이 많은 지역이 우승한다는 규정에 의거 초동면이 종합우승을 차지해 3연패를 기록하는 저력을 보였고, 준우승에 삼문동, 3위는 무안면이 각각 차지하였으며, 화합상은 하남읍, 질서상은 내일동, 모범상은 상남면에게 돌아갔다.

한편, 박일호 시장은 밀양시민체육대회가 온 시민이 하나로 뭉쳐 뛰고 즐기며 함께할 수 있는 건강한 축제로 거듭나 기쁘다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새로운 밀양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